농민들, 대미 수출 ‘다치지 않아’

농민들, 대미 수출 ‘다치지 않아’
캄보디아 쌀 연맹(CRF) 관리들은 캄보디아의 미국 쌀 수출이 그곳 농부들에게 피해를 줄 것이라는 주장을 반박했습니다.

이는 미국 쌀 산업의 모든 부문에 대한 글로벌 옹호자인 미국 쌀 연맹(USA Rice)이 지난달 말 미국 국제 무역 위원회(USITC) 청문회에서 적격 상품 목록에서 쌀을 제외하는 것을 지지한다고 증언하면서 나온 것입니다. GSP에서.

농민들

토토 구인 USA Rice는 미국이 개발도상국에 GSP 혜택을 오랫동안 제공하여 면세 접근을 제공했다고 말했습니다.

캄보디아와 미얀마와 같은 최빈개도국의 경우 모든 쌀이 미국에 면세 대상이 됩니다.

USA Rice는 지난 3월 미 무역대표부(USTR)에 청원서를 제출했으며, 이후 공식 검토 절차에 들어갔다.

The Post가 지난 주에 본 정보에 따르면 GSP 프로그램 수정을 위한 2020년 연례 검토의 일환으로 무역 정책 참모 위원회(TPSC)는 검토를 위해 특정 제품 청원을 수락하기로 결정했습니다. more news

“USTR은 GSP에서 쌀 제품을 제거하라는 청원을 수락했습니다. 검토 중입니다. USITC는 쌀 제거 여부에 대한 청문회를 개최했습니다.

TPSC는 “USITC는 8월 31일까지 기밀 보고서를 USTR에 제출할 예정이다. USTR은 10월 31일 또는 그 이전에 판결을 내릴 예정이며 11월 1일 또는 그 이전에 발효된다”고 말했다.

영향을 받은 국가는 태국, 인도(지난해 6월 GSP 지위 상실), 파키스탄, 브라질, 베트남, 아르헨티나, 캄보디아라고 밝혔습니다.

CRF의 Song Saran 회장은 월요일 상무부 회의에서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농민들

“미국에서 재배되는 것과는 다른 인디카 쌀, 유기농, 향긋한 롬둘올 품종입니다.”

미국 농부들은 자포니카 쌀과 중간 곡물 변종 칼로즈와 같은 품종을 재배하는 것으로 더 잘 알려져 있다고 그는 말했습니다.

CRF의 Lun Yeng 사무총장은 화요일 Post에 GSP에 따라 적격 상품 목록에서 쌀을 제외하면 미국으로의 수출이 억제될 것이지만 전체 쌀 수출에 미치는 영향은 미미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는 영국이 지난해 미국에 약 2000톤의 쌀을 수출했고 올해 상반기에는 1000톤을 약간 넘었다고 언급했다.

Yeng은 “미국 시장으로의 수출이 캄보디아 전체 쌀 수출의 1% 미만이라는 점을 감안할 때 큰 영향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환의 위험.

현지 언론 Yeng은 GSP가 제거되면 캄보디아 쌀 수입에 톤당 20달러의 세금이 부과될 것이라고 전했다. 잠재적 철수.

월요일은 “피드백을 수집하기 위한 기술 회의였으며 아직까지 구체적인 결정이 내려진 바는 없다”고 그는 말했다.